라이자 미넬리: 쇼비니지스의 삶을 살아온 배우

주디 갈런드의 딸은 여전히 자신의 인생을 노래한다

Stars Insider

13/03/19 | StarsInsider

연예계 라이자 미넬리

배우이자 가수인 라이자 미넬리는 1950년대 이후 스포트라이트를 받아왔다. 주디 갈런드와 빈센트 미넬리의 딸인 라이자 미넬리는 영화 '카바레'로 아카데미 여우주연상을 수상했다. 그녀는 영화 뿐만 아니라 파워풀한 노래로도 잘 알려져 있다. 현재 70대가 된 라이자 미넬리는 다양한 자선 단체 활동을 하며 반은퇴 생활을 즐기고 있다. 사진을 통해, 라이자 미넬리의 커리어에 대해 알아보도록 하자. 

댓글

Campo obrigatório

놓치지 마세요...


최신 TV 쇼, 영화, 음악 그리고 연예계의 독점 컨텐츠에 대해 알아보세요!

사용 약관 및 개인정보 보호정책 에 동의합니다.
파트너(광고)로부터 독점 제공을 받고 싶습니다

언제나 구독 해지를 할 수 있습니다
구독 해 주셔서 감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