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매 같은 소울메이트! 메이지 윌리엄스&소피 터너

자매 케미를 보여준 베스트 프렌드 메이지와 소피

Stars Insider

22/05/19 | StarsInsider

연예계 우정

 8년 동안 메이지 윌리엄스와 소피 터너는 드라마 '왕좌의 게임'에서 아리야 스타크와 산사 스타크 역으로 출연해 진짜 자매같은 연기를 보여주었다. 현재 드라마는 끝났지만 #모피 (Mophie)는 영원이 지속될 것이다. 많은 사람들이 이 둘의 관계를 보여주는 사진이나 트윗을 종종 목격했다. 하지만 사람들은 닮은 것 같지 않은 이들이 어떻게 친구가 되었는가에 대해 잘 알지 못한다. 사진을 통해, 베스트 프렌드로 알려진 메이지 윌리엄스와 소피 터너의 우정을 알아보도록 하자. 

댓글

Campo obrigatório

놓치지 마세요...


최신 TV 쇼, 영화, 음악 그리고 연예계의 독점 컨텐츠에 대해 알아보세요!

사용 약관 및 개인정보 보호정책 에 동의합니다.
파트너(광고)로부터 독점 제공을 받고 싶습니다

언제나 구독 해지를 할 수 있습니다
구독 해 주셔서 감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