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탈리 포트만의 최고 & 최악의 작품

나탈리 포트만의 38번째 생일을 축하하며...

Stars Insider

07/06/19 | StarsInsider

영화 Natalie Portman

올해는 나탈리 포트만이 데뷔를 한 지 25년이 되는 해이다. 외관상으로 영원히 젊음을 유지하고 있는것 같은 나탈리 포트만은 일찍이 아역 배우로 연기에 입문했다. 그러나 올해 38세가 되는 그녀는 엄마이자 아내로서 여전히 할리우드에서 활발한 활동을 하고 있다.

하지만 항상 작품 활동이 좋은것은 아니다. '블랙 스완'이자 아카데미 시상식의 수상자인 나탈리 포트만은 가끔씩 최악의 작품으로 혹평을 받기도 했다. 

물론 나탈리 포트만이 오스카 후보에 올랐던 작품들('블랙 스완'과 '클로저' 및 '재키')은 최고의 작품에 선정되었다. 나탈리 포트만은 또한 다큐멘터리 제작에 참여하기도 했다. 

만약 나탈리 포트만의 최고작으로 '스타워즈'를 생각한다면 다시 생각해라. 파드메 아미달라 역을 맡았던 나탈리 포트만은 최고의 작품 및 최악의 작품 모두에 선정되었다. 

사진을 통해, Metacritic이 선정한 나탈리 포트만의 최고 및 최악의 작품을 만나보도록 하자. 먼저 살펴볼 작품들은 최고의 영화들이다. 

댓글

Campo obrigatório

놓치지 마세요...


최신 TV 쇼, 영화, 음악 그리고 연예계의 독점 컨텐츠에 대해 알아보세요!

사용 약관 및 개인정보 보호정책 에 동의합니다.
파트너(광고)로부터 독점 제공을 받고 싶습니다

언제나 구독 해지를 할 수 있습니다
구독 해 주셔서 감사합니다